인터넷 심의위원회 배너
1995 이미지
우수컨텐츠 로고
우수컨텐츠 로고
윤리경영 이미지
The Highest Quality & Retention of Design
디자인 트렌드를 선도하는 대한민국 프리미엄 미디어 그룹
The Highest Quality & Retention of Design

THE ROAST ROOM

독특한 조형물, 톡톡 튀는 색감, 전혀 다른 컨셉의 두 가지 공간을 갖춘 레스토랑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의 핫플레이스이자 독특한 인테리어의 The Roast Room은 맛있는 음식뿐만 아니라 특별한 경험을 선사해주는 레스토랑으로 유명하다. The Roast Room은 1층 Roast Bar와 2층 Rotisserie로 구성되어 있다. 다리 모양의 조형물이 걸린 입구를 지나면, 간단한 식사와 맥주를 즐길 수 있는 Roast Bar가 있다. 푸른색과 금색이 가볍지만 감각적인 분위기를 조성하며, 나무 고유의 결이 그대로 느껴지는 테이블과 구리로 만든 조명이 색다른 조화를 이루고 있다. 1층은 블루, 민트, 골드 등 화사한 컬러를 사용해 밝고 쾌활한 느낌을 강조했다. 가구와 대리석 바, 특수 조명, 청동 문 손잡이까지 다양한 곳에 포인트를 준 Roast Bar는 자유분방한 분위기를 추구했다. 오픈 키친 구조를 취하고 있어 손님은 언제든 요리하는 과정을 지켜볼 수 있고, 청동 조형물과 천장에서부터 길게 떨어지는 구리 펜던트 조명은 캐주얼하고 즐거운 레스토랑의 분위기를 더욱 고취시킨다. 고기와 맥주를 함께 즐길 수 있는 The Roast Room에서는 음식점을 상징하는 요소들을 공간 곳곳에서 찾을 수 있다. 주방 앞쪽에는 커다란 맥주 탱크가 보이고, 대리석 바에서 바라보면 민트 컬러 상자와 같은 또 다른 오픈형 공간이 있다. 이곳은 시험적이고 대범한 공간으로 레스토랑 안의 작은 정육점(the butcher's)이라 불린다. 커다란 바퀴를 돌리면 창문이 열리는 구조로 즉석에서 요리에 쓰일 고기를 신속하게 해체하는 모습을 볼 수 있다. 2층 Rotisserie로 향하는 계단은 도마를 형상화하고 있으며, 이는 1층과는 다른 느낌을 풍기는 레스토랑으로의 연결을 의미한다. Rotisserie는 푸른 천장과 금빛 조명 등 1층과 의 연결성을 위한 메인 요소를 유지하고 있다. 그러나 캐주얼 했던 1층보다 고급스럽고 우아한 분위기를 강조했다. 크림색 바와 황동 조명, 멋진 하늘을 감상할 수 있는 넓은 창, 테라스 등 품격 있는 식사 시간을 만들어줄 요소가 가득하다. 디자이너는 컬러와 소재를 적절히 활용해 같은 건물이지만, 사뭇 다른 분위기의 레스토랑 두 곳을 완성했고, 이에 The Roast Room은 암스테르담을 대표하는 유니크한 인테리어의 레스토랑으로 평가받고 있다. THE ROAST ROOM is the unique meat eating experience of The Netherlands. Surrounded by the craftsmanship, open kitchens with Beech ovens and the sturdy, yet classically designed interior, you can enjoy the best cuts of meat, burgers, charcuterie and sausages from the restaurant’s own butchery. THE ROAST ROOM consists of THE ROAST BAR and the ROTISSERIE. THE ROAST BAR is a brasserie style restaurant on the ground floor. The ROTISSERIE is our fine dining restaurant on the first floor. Interior architects Studio Modijefsky and interdisciplinary designers Studio Molen are responsible for the design of The Roast Room. The interior has been designed with great detail and has been hand made by the contributing parties - from the furniture pieces, the bars and the butcher, to the special lighting, the tiling and the bronze doorknobs. The studios have worked together before on Deenik’s first restaurant, Visaandeschelde, just a stone’s throw away from his new business. On the first floor of The Roast Room you will find a brasserie-style restaurant. Sitting at large cutting boards you have a view of the kitchen and a bar with large copper beer tanks hanging above it. In the marble bar, display windows showcase the goods of the in-house butcher’s shop. By turning a giant wheel, the butcher opens his shop window so guests can see him cutting and boning the meat. A stairway resembling a chopping block leads to the Rotisserie on the first floor. Here, a creamy white bar, a pitch-black kitchen and a sky of brass light fixtures make up an intimate setting for some fine dining. The centrepiece is a light sculpture, Ginger Blimp, which connects the two floors. Studio Molen made this monumental chandelier, just like the other bronze works, especially for the restaurant. Transparency and durability are the main ingredients for The Roast Room and this is made visible in the restaurant’s design. Studio Modijefsky and Studio Molen created an interior with an open, robust and timeless character. The attention and love for the food being served echoes in the dedication with which the interior has been made.

CATCH SEAFOOD RESTAURANT

우크라이나 키예프에 위치한 Catch Seafood Restaurant은 빛과 반사, 우아함을 메인 키워드로 하는 해산물 레스토랑이다. YØDezeen Studio는 불필요한 장식을 배제하면서도 고급스럽고 풍성한 공간을 기획했고, 해산물 레스토랑만의 특색을 살리기 위해 다양한 연출을 시도했다. 전체적으로 빈티지함이 묻어나는 레스토랑에는 손님들이 게와 랍스터 등 신선한 재료를 볼 수 있도록 3단에 이르는 거대 수족관을 배치했고, 짙은 바다색 수족관은 내부에 웅장한 느낌을 더한다. 약 170평에 이르는 공간은 크게 메인 홀과 연회장, 샴페인 룸으로 나뉜다. 1층은 손님들이 와인과 신선한 해산물을 즐길 수 있는 바(bar)와 주방, 여러 종류의 해산물을 보관하는 약 3m 길이의 쇼케이스, 와인 랙(Wine Rack), 식사를 즐길 수 있는 대규모 공간으로 구성되어 있다. 빛, 공기, 반사 그리고 이 모든 것의 순환을 컨셉으로 한 Catch Seafood Restaurant은 오래된 창문과 발코니를 제거하고 수직적인 구조를 취해 웅장하면서도 확장감 있는 공간으로 완성됐다. 인테리어는 현대적인 유럽풍을 기반으로 하며, 볼거리 많고 화려한 장식 요소와 독특한 자재의 활용이 특징이다. 가장 눈에 띄는 것은 450개의 원형 유리 조명으로 만들어진 샹들리에로 20명이 앉을 수 있는 긴 테이블의 천장에 길게 수놓아져 있다. 낮에는 비즈니스를 위한 미팅 장소로 사용되는 이곳은 저녁이 되면 은은한 조명의 효과를 통해 낭만적인 느낌의 레스토랑으로 분위기를 바꾼다. 벽돌과 메탈, 콘크리트 기둥 등 거칠고 가공되지 않은 날 것의 느낌을 강조해 빈티지하면서도 독특한 분위기를 자아낸다. 빛의 반사와 순환을 위해 실내 곳곳에는 거울과 펜던트 램프 등 광택이나 반사가 있는 요소를 배치했고, 원목 바닥과 식물 등 자연적 요소를 가미해 풍성한 공간으로 꾸몄다. 450개로 이루어진 유리 샹들리에 이외에도 원형 펜던트 조명을 식사 테이블 위마다 배치해 은은한 조명과 함께 낭만적인 식사 분위기를 조성했다. 중후함을 자랑하는 메인 홀을 지나면 만나볼 수 있는 연회장은 화려함을 기반으로 한 세련미를 강조했다. 몰딩과 샹들리에, 블랙과 블루 컬러의 가죽 가구, 흑연 거울, 금속 프레임 등 톤 다운된 컬러와 감각적인 패턴, 소재들이 어우러져 우아한 분위기를 자아낸다. 진정한 미식가를 위한 Catch Seafood Restaurant은 전체적으로 차분함과 모던함, 고급스러움이 완벽한 조화를 이루고 있다. The new fish restaurant CATCH is located in the heart of Kiev - 12 Vladimirskaya st. The owners of the place, La Famiglia team, hosted together everything appreciated by true gourmets. Here you can find the most extensive selection of fish and seafood in the capital, 8 kinds of oysters, 150 kinds of champagne, and a large assortment of white wines - more than 200 kinds. Actually, the main seafood direction of the restaurant defined its name. YoDezeen Architectural Studio, the authors of the projects, were set an objective to create a high-class elegant and respectable restaurant. As a result, we have a quality modern European interior. To start with, the architects cleared the space as much as possible to flood the interior with light and air in. The old windows were replaced with a new thin profile façade, the inner balconies were completely removed and the ladder was relocated, thereby creating a vertical axis of space development. The restaurant is roughly divided into two parts with the main hall on the ground floor and the banquet hall on the first floor. It was decided to split the ground floor space into two zones - the bar with a communal table and the main dining room with the help of three-meter seafood showcase, wine racks, and refrigerators. Thanks to a large number of pendant lamps, mirror and glossy surfaces the space of the main hall is filled with the tricks of light and reflections. In the daytime, CATCH is intended more for business meetings, as the atmosphere here is stylish, but at the same time cozy and not too formal. In the evening, because of different lighting options, the situation is changing and the restaurant turns into a very romantic place. The restaurant is filled with rough unprocessed surfaces - complex brickwork, metal parts, concrete columns.

JING FAN

Cat and Fan at the end of hutong in Beijing Not long ago, I went to the South luogu Lane (old hotong in Beijing) again. Walk in this familiar place which I have visited uncountable times and enjoy the environment of the Hutong, I found a fan shop hidden behind two locust trees at the end of the hotong. Standing in front of the entrance and under the shadow of the tree, visitors can look through the big simple window. In this hot summer, even though there is shadow, the heat is still unbearable. When I stepped on the stairs, suddenly, my eyes were catch by a black cat sitting on the eaves. She seems like an agile black dress swordsman standing on the top and flaunt her prowess. There are two old trees which is a wonderful place for the cat to have fun in front of the entrance. Walk into the shop, there is a fan retail space, various of fans displayed on the exhibition booth. Large area of wooden decoration is simple and quiet, willing to make a backing. Fans were displaying on exhibition booth, lots of customers were picking fans. Some of them like gentle round silk fan, some people like elegant and romantic folding fan, with the busy communication between customers and staffs. The cabinet under the showcase is much narrower than normal cabinet, because of the size of the fan. Light through the glass made fans have a great quality. Keep going, the most pleasant courtyard in the space is on the opposite of the cashier bar. An entire glass wall not only sprinkles natural light into the interior, but also brings the landscape view of the courtyard into the interior. Customers slow down when they pass here. At the mention of fan bone, it is extremely fastidious, just for choosing material there are many difference, Jade bamboo, Phyllostachys aurea, Mottled bamboo and Meilu bamboo... For the shape, the bone is thin or thick and different types of fan head are all complex. There is a long table in the middle of the inside room. It is a lovely place for drinking tea and having a conversation. Sitting at the table, looking at the magnolia tree in the courtyard, a black cat which seems like the one I saw in front of the entrance is walking around the magnolia tree, and attracts a lot of attention. Staff told me, her name is Gege, and she looks like a real princess. This store named 'Jing Fan', located in Beijing, concentrate on making traditional Chinese fans. This store in South Luogu Lane is not only a selling space, but also a place for refined tastes people to drinking tea and having onversations. This fan shop designed by Golucci Interior Architects. It is a new experience for Golucci who focus on restaurant space design to create a retail store: "When people go through the South Luogu Lane, we try to create a leisurely and relaxed space for customers --- the feeling like a person of refined tastes with a fan, a courtyard, a magnolia tree and a silent black cat 'Gege', enjoy this wonderful and cozy place."

‘Heavenly Match’-Matchmaking and Dating Agency

Founded in 2000, ‘Heavenly Match’ is a match-making/dating agency which offers an exclusive and confidential service to find partners for their discerning members in Taiwan. It provides ongoing date coaching and matchmaking support between the dates that they send you on. The project, designed by David Ho Design Studio, is ‘Heavenly Match’ Taipei club and office. It provides a place for men and women to meet for the first time and also serves as office for staff. People who come here want to find their other half here. Just like finding their own life barcode, when they meet Mr/Miss Right, they’ll ‘scan’ each other and then “Beep”! It’s a match! Inspired by digital barcodes, the design concept integrated colors with lighting. The striped color bars are applied to the walls, windows, and the logo wall of the entrance. A total of four interview hubs, each 1.7 meters wide, 2.1 meters high and 70 centimeters deep are perfect for two people to sit and talk face-to-face. Walnut veneer dominates the exterior of the hubs, and the interior is upholstered with Taiwan-sourced fabrics. By using high-quality, semi-transparent acrylic, the trapezoidal half height doors on the hub maintain the users’ privacy. Romantic and mysterious are two words which often appear in a love story. Designer David Ho developed the color of romance and mystery, and used them as the highlights of the club space to encourage personal interactions. Romantic pink is used in the entrance, office, and reception room, and the mysterious fluorescent color is used in the four interview hubs. The beginning of love is often blurry and unclear, so the semi-translucent acrylic and glass film are used in the partition wall to compare to the beautiful confusion of love. The lighting system was designed exclusively for the club, with programmable light to ensure a spectacular love story at night. Cupid wall lamps and a pair of parrot chandeliers are concept-related shapes with indirect lighting to create a romantic atmosphere, and also to highlight the company’s branding of itself, which David reflected in the design space.

FROM AUTUMN TO SPRING CLUBHOUSE

“Without any unnecessary design languages, it will bring something exciting – pureness.” - Kamare Living in an era of great changes today, people experienced life from poverty to affluence, but the subjective well-being has not been promoted correspondingly. On the contrary, modern people become more restless and uneasy, which is due to the lack of calmness in the heart; and this calmness can be gained only after hustle and bustle fades away. Only when the material is reduced to the essence can it lead to its spiritual level, which is the goal of this project. In the design process, the building is regarded as a poetic imagination, and the project conveys a philosophy of confronting loneliness in stride. Strict business tone is deliberately avoided in order to create a welcoming atmosphere where guest can feel at home. Minimalism is easy to be cold; in order to avoid this problem, great attention has paid to the color and texture of material. On one hand, wood veneer and floor adopt very light color, making the overall space atmosphere comfortable. On the other hand, a nonopaque paper is applied to make the light appear soft and warm, thus becoming “very welcoming”. All comes from a conversation with the owner: "I hope this space is just like a human, who has neither weakness nor armor, being elegant and calm!" The temperament and charm of a space has been hidden in the nature of site from the moment the place was selected. There is no answer to the question who came first: environment or building. The greening of the west and north sides of the building is very good, but there is no window on both sides, objectively forming the alienation of the building from the existing environment. Therefore, the first step of design is window cutting. Despite the difficulty of design and construction, an especially large-size insulating glass is adopted boldly here. . The 13 pieces of glass form 13 giant paintings, bringing the outside scenery in front of people like scroll paintings. The different light and shadow effects in different time actually make the number of dynamic pictures far more than 13. The changing seasonal scenery is integrated with the living indoors. Without the interference of rights or wrongs, one just need to live the life and let nature take its course. With a peace mind, one will naturally have a free and pure life no matter how hustle and bustle the world is.

The Silo Hotel

CAPE TOWN’S MOST EXCLUSIVE LUXURY HOTEL 아름다운 바다 경관을 바라보고 있는 The Silo Hotel은 남아프리카 케이프타운 중심부에 위치하고 있는 호텔로 지난 2017년 오픈했다. 박물관과 호텔의 만남이라는 독특한 컨셉의 호텔은 남아프리카 최대 규모의 자이츠 아프리카 현대미술관의 위층에 자리하고 있다. 이 건물은 원래 1921년에 지어진 건물로 당시 케이프 타운 시민들을 위한 곡식 저장 창고로 쓰였다. 호텔의 이름 또한 곡식 창고라는 의미의 Grain Silo에서 따와 ‘The Silo Hotel’이라 붙여졌다. 그 규모가 57m에 달하는 거대한 곡식 창고였던 이 건물은 당시 남아프리카의 역사와 문화를 고스란히 담고 있다. The Silo Hotel occupies a very special location in the heart of Cape Town and has been built in the grain elevator portion of the historic grain silo building which was originally built in 1924. The Silo Hotel has 28 keys across seven room categories, including a spectacular penthouse. 오래된 남아프리카의 역사와 문화, 그리고 예술에 대한 정신을 이어가기 위해 건물을 완전히 허물지 않고, 외형을 그대로 보존했다. 여기에 디자이너의 아이디어가 더해져 유니크한 외관을 자랑하는데, 특히 다이아몬드가 떠오르는 독특한 형태의 유리창이 인상적이다. 이는 오래된 램프의 다각형 곡면에서 영감을 받았으며, 특이한 디자인으로 인해 빛이 굴곡진 형태로 공간 내부에 유입된다. 거친 느낌의 거대한 곡식 창고를 화려한 고급 호텔로 탈바꿈하기 위해 영국의 유명한 건축 디자이너인 토마스 헤더윅이 디자인을 맡았고, 건물의 외형은 보존하면서도 내부에는 다양한 용도의 공간을 기획했다. 고전적인 요소와 현대적인 감각, 레지던스 다운 편안함과 안락함 등이 인더스트리얼풍의 외관과 색다른 균형을 이루고 있다. 박물관과 호텔의 만남으로 색다른 재미와 경험을 제공하는 The Silo Hotel은 총 9층으로 구성된 자이츠 현대미술관 건물 중 높은 층에 위치한다. 아래쪽에는 박물관과 미술관이 자리하고, 그 위로 The Silo Hotel의 28개 객실과 수영장, 레스토랑, 옥상 조각 공원 등이 마련되어 있다. 내부는 영국 문화가 반영된 인테리어로 고풍스러움과 모던함이 묘한 조화를 이루고 있다. 전 세계인들이 관심을 가지며 많이 찾고 있는 The Silo Hotel은 다양한 경험과 시설, 아름다운 자연 전경을 동시에 즐길 수 있는 곳으로 더욱 유명하다. 이에 NYT 선정 ‘2017년 꼭 가봐야 할 호텔 17’과 CNN 비지니스 트래블러 선정 ‘올해 꼭 가봐야 할 호텔 15’에 이름을 올리기도 했다. The Silo Hotel is situated above Zeitz Museum of Contemporary Art Africa (MOCAA) which will house the single largest collection of contemporary African art in the world. London based Heatherwick Studio was responsible for the reimagining of the exterior of the grain silo building, which contains both the museum and the hotel above. The greatest visible change to the grain silo’s monumental structure is the addition of the pillowed glass windows, inserted into the existing geometry of the upper floors. These windows bulge outward as if gently inflated. By night, this will transform the building into a glowing lantern or beacon in the harbour. Liz Biden, the owner of The Royal Portfolio, has meticulously designed and decorated the interiors of the hotel. Each of the 28 rooms is unique. Liz explains that “We always wanted to open a hotel in our home city of Cape Town. The Silo Hotel is an exciting and ambitious project which we believe will perfectly complement our existing properties and rank among the very best hotels in the world. The building is modern and industrial so the interior design contrasts that with the addition of comfortable, colourful and more playful touches.” THE WILLASTON BAR & THE GRANARY CAFÉ & SILO SPA / 일과를 마치고 칵테일 한잔과 함께 남아프리카 특유의 분위기를 즐길 수 있는 The Willaston Bar는 호텔 6층에 위치하고 있다. 1924년 기존 Silo Complex에서 곡식을 처음으로 수출했던 선박의 이름을 딴 이곳은 천장부터 바닥까지 이르는 약 5.5m 높이의 유리창을 통해 케이프타운의 아름다운 전망을 즐길 수 있다. The Granary Cafe에서도 바다 전경과 함께 화려한 호텔 시설을 경험할 수 있는데, 현지 재료를 사용한 식사뿐만 아니라 애프터눈 티도 제공되어 여유로운 오후 시간을 보낼 수 있다. 또한, 별도의 프라이빗 다이닝룸을 갖추고 있어 새로운 차원의 식사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외에도 스파, 루프탑 정원 등 편의를 위한 다양한 시설이 준비되어 있다. 4층에 위치한 Silo Spa는 5개의 트리트먼트실을 갖추고 있으며, 최고의 휴식을 이끌어내는 테라피로 편안한 공간에서 고요함을 만끽할 수 있다. 또한, 체육관과 사우나, 네일샵 등 몸을 단장하고 릴렉스할 수 있는 다채로운 공간들이 준비되어 있다. The Silo Hotel offers a wide range of dining experiences in Cape Town. Executive Chef Veronica Canha-Hibbert and her team have crafted a number of casual and contemporary menus that include lunch, afternoon tea, dinner, bar snacks and a wonderful Sunday Roast. Chef Veronica believes in good, honest and approachable food that showcases seasonal, local ingredients. Situated on the sixth floor of the hotel, The Willaston Bar is named after the first ship to export grain from the original silo complex back in 1924. With stunning views of Cape Town through the 5,5m high pillowed glass windows, there is no better place to enjoy a classic cocktail or a glass of wine from the carefully crafted and ever evolving list of local and international wines. No reservations are possible in The Willaston Bar. A light, a la carte breakfast is available in The Willaston Bar from 8am until midday. ▲THE SILO ROOMS ▲FAMILY SUITES ▲ROYAL SUITES ▲THE PENTHOUSE

OSOTSPA P3 BUILDING

클라이언트인 OSOTSPA는 얼마 전 창사 125주년을 맞이한 태국의 생활용품, 화장품 기업이다. 이들은 오늘날까지 영업하는 태국 최고(最古)의 기업이기도 하며, 오랜 세월 태국 내수시장 및 국제시장에 에너지 드링크 M-150을 선보여온 대중적인 기업이기도 하다. Supermachine Studio는 OSOTSPA로부터 새로운 업무공간을 디자인해줄 것을 요청 받았고, 이들이 완성한 P3 Building은 근무 환경을 극대화시키면서 효율적으로 공간을 활용할 수 있는 오피스 인테리어 디자인을 보여준다. P3 Building은 업체의 새로운 근로 환경을 위한 첫 번째 프로젝트였고, 디자이너는 6층에서 8층까지 구매부서, I.T.부서, 회계부서 및 직원 교육 시설 등이 위치한 6,500제곱미터의 공간을 효율적인 오피스로 바꿔야 했다. 오피스에서 가장 먼저 눈에 띄는 것은 각각 다른 규모의 미팅 룸이다. 대형 기업인만큼 여러 부서가 존재하며, 부서별, 팀별 용도에 따라 투명한 유리 벽으로 구성한 미팅 룸을 효율적으로 활용할 수 있다. 여러 공간들은 대리석, 조적, 원목 합판, 인공잔디 등 브랜드의 이미지를 담은 편안하고 자연 친화적인 요소들로 꾸며졌다. 사무공간은 최대한 ‘오픈’되고 ‘공유 가능’해야 한다는 키워드를 염두에 두고 디자인됐다. 임원급들을 위한 별도의 공간을 두는 것은 최대한 자제했으며, 이런 개인 사무실은 모두 통 유리 벽체를 통해 내부가 들여다 보이는 구조다. 모든 직원들은 오픈된 근무 환경에서 협업을 이루거나 유연한 소통을 이룰 수 있으며, 이러한 업무 환경은 곧 기업의 생산성에 기여한다. 편안한 파스텔 톤의 소품 활용이나 천장에 매립한 간접조명은 자칫 경직될 수 있는 업무 분위기를 유연하게 이완시켜준다. 밀도 높은 업무를 위해 사무공간의 테이블마다 팬던트 조명을 설치했다. 사무공간을 둘러싸고 있는 여러 유닛은 유리벽 소재로 오픈된 형태이기 때문에 실내 어느 곳에서도 외부의 자연광을 충분히 즐길 수 있다. P3 Building의 양쪽 사이드에는 휴식을 취할 수 있는 카페테리아나 스낵 라운지 등, 편의시설 또한 충실히 갖춰져 있다. OSOTSPA has just celebrated its 125th anniversary not very long ago. It is one of Thailand’s oldest private companies operating to date. The company has started from making traditional medicines which were so popular for Thais and grown into a well-known company that produced hundreds of popular consumer products including NO.1 energy drink in Thailand, M-150. For the last few years, the company undergoes some big plans to adapt and improve their ways of working, including building many square meters of the new workspace as well as redesigning the existing ones in their headquarter campus, in Ramkamhang, Bangkok. Building P3 is the first one in the series that they would like to implement the new working environment on. The 6,500m2 workspace spanning over 3 floors (6th-8th) of the newly built building houses supporting departments like purchasing, I.T., accounting and training facilities. The work-space is designed to be as “opened” and “Sharable” as possible. There are minimum numbers of rooms given to only high-rank directors (and those rooms are to be as transparent as possible.) Everyone is arranged into open working environment to promote collaborations among each other. Different sizes of meeting rooms and generic facilities have become more generic and placed in the central part of the floor area for employees from different departments to share more freely. While hundreds of opened working units are placed surrounding them so that workspace can enjoy natural light coming in from both side of the building. In every wing of the building, there is a small cafe-like break area for staff to have snacks and chit-chat.

Kogakuin University Learning Commons LC8

공간이 사용자에게 끼치는 영향력에 대해 객관적인 연구가 진행되면서, 전 세계적으로 교육 공간 디자인을 통한 학습의 효율성 증진을 도모하는 대학들이 늘어가고 있다. Tokyo의 Kogakuin 대학, Hachijoji 캠퍼스 신관 건물의 ‘LC8’ 역시 ‘Learning Commons’라는 키워드를 모티브로 설계됐다. Learning Commons란 주어진 자료를 습득하는데 그치는 것이 아닌, ‘다양한 정보와 사람이 교류/협력을 통해 창의적인 지식을 생산하는 학습 공유 공간’을 지칭한다. 이에 따라 LC8은 강의실 밖에서도 지성인들의 다양한 활동을 지원하는 유동적인 공간으로 구성됐다. 교수진과 학생들 간에 수직적인 형태의 학습이 아니라 서로 지식을 공유하고, 그 토대로 더욱 가치 있는 형태의 학문적 발전을 이루기 위해 이런 구조의 다목적 공간이 늘어가는 추세다. LC8의 공간도 이에 따라 ‘지식의 정원’, ‘개인 학습공간’과 ‘다목적 유리 부스실’, ‘도서(圖書)들의 집’으로 나눌 수 있다. 구획되는 공간들 외에도 중앙의 홀은 오픈 세미나 및 학생 회의 등 여러 가지 목적으로 사용된다. ‘지식의 정원’은 둥근 소파를 중심으로 펼쳐진 시청각 공간이다. 천장의 조명은 이 공간에서 자유로운 토론을 통한 지식의 교류, 전파를 상징적으로 표현했으며, LC8의 디자인 키워드를 드러내주는 장치이기도 하다. Bookshelf의 바깥쪽을 따라 둥글게 감싸진 AV 부스는 시청각 자료를 활용한 여러 가지 형태의 학습을 돕는 별도의 개인 공간이다. 이외에도 지식의 정원은 교직원의 사무공간, 개인 학습 공간들을 갖춘 여러 기능을 수행하고 있다. 교내에서 이루어지는 다양한 형태의 토론을 지원하기 위해, LC8 내에는 큐브 형태의 유리 벽으로 구성된 부스를 설치했다. 다목적 프레젠테이션과 교수진, 학생들 간의 자유로운 토론이 벌어지는 6개의 큐브 공간들은 규모 별로 활용할 수 있도록 4층 벽면 창가에 일렬로 배치되어있다. 투명한 유리로 벽체를 구성한 덕분에 실내가 협소해 보이지 않으며 전체 층의 채광에도 문제가 없을 뿐만 아니라 교류와 상호 협력을 통한 지식의 재생산 과정을 가시적으로 보여준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Putting student activities on display to encourage the diverse use of space. LC8 (Learning Commons Hachioji) is an on-campus “third place” for students at Kogakuin University. Located on the first through fourth floors of the new Building 2 at the Hachioji Campus, space was conceived in the campus general plan as a new kind of learning site for gathering and engaging in discussion outside of the classroom. This “learning commons” combines the functions of the library, learning support center, and student hall typically found at any university also goes beyond these conventional functions to provide flexible shared space that gives rise to a diversity of student activities. LC8 is a place for students and faculties to gather, express themselves, and listen to others. This is the site where active learning isheld on daily bases such as open English classes, spontaneous presentations in front of the whiteboards, exhibits of multidisciplinary presentations, group presentations in “fishbowl” glass-walled rooms, reading in the café-lounge, student meetings that take advantage of the movable furniture, and multidisciplinary open seminars. Space is intended to encourage these types of activities, and therefore the design aims to support diverse uses by exhibiting the activities of users. For example, the mirrored ceiling on the second floor displays the reflected movements of students, the spaces between the steel and wood bookcases on the third floor promote street-performance-like activities, and the collage-style library on the fourth floor gives rise to multiple simultaneous events. These design experiments stem from our approach of rendering visible, or “displaying,” the activities of students.

Casa Ortega

에콰도르의 부부 디자이너 Ana María Durán Calisto와 Jaskran Kalirai는 그들의 디자인 철학과 실험적 건축 모델을 선보일만한 플랫폼을 만들기 위해 2002년 Estudio A0를 설립했다. Estudio A0는 다양한 규모의 프로젝트들을 선보이며 에콰도르를 포함한 유럽 각지에 눈에 띄는 건축물을 디자인해왔다. 그들의 이번 프로젝트인 Casa Ortega는 두 동(棟)으로 이루어진 주거공간으로, 디자이너는 초상화를 그리듯 효심이 지극한 한 아들과 그 가족들의 삶을 건축 부지 위에 그려내며 미디어의 주목을 받았다. 한 명의, 혹은 여러 명의 대상과 그 대상을 둘러싼 주변과의 관계를 캔버스 위에 담아낸다는 점에서 볼 때, 누군가를 위한 집을 짓는다는 것은 초상화를 그리는 것과도 비슷하다고 볼 수 있다. Estudio A0의 이번 프로젝트인 Casa Ortega는 헤드 디자이너 Ana María Durán Calisto의 세심한 관찰 끝에 건축주의 삶이 시각적으로 드러나는 주택으로 디자인됐다. 부모님과 돈독한 관계를 유지하고 있는 건축주 Raúl Ortega는 420평 가까이 되는 부지 위에 한 채는 부부와 자녀를 위한, 또 한 채는 Raúl의 부모님을 위한, 두 채의 건물이 있는 집을 원했다. 이에 디자이너는 아라비아 숫자 8을 수평으로 뉘어놓은 듯한 무한대 기호(∞)에서 모티브를 얻어 서로 독립적인 듯, 혹은 상호 의존적인 듯한 Casa Ortega를 완성했다. 어떤 물성이나 질감이 건축주의 초상화와 같은 건물을 만들 수 있을까? 이 질문에 대한 해답을 얻기 위해 디자이너는 건축주 Raúl과 그의 아버지가 운영하는 두 공장을 방문했다. 한 곳은 목재를 가공하는 공장이었고, 또 한 곳은 병원에서 사용되는 플라스틱 컨테이너를 사출 가공하는 공장이었다. 건축주의 생업의 현장을 방문했던 일은 매우 인상 깊은 경험이었다고 디자이너는 말한다. 건축주가 직접 지었었다는 목재 공장은 넓은 공간의 창고와 채광이 잘 되는 구조가 특징이었다. 한편, 플라스틱 공장은 화학 실험실을 연상케 했다. 때문에 디자이너는 Casa Ortega의 강철 골조와 골조가 이루는 구조를 통해 두 공장의 인더스트리얼한 모습을 주택에 드러냈다. 검은 강철 프레임과 붉은 조적으로 이루어진 벽면이 주택의 외관에 견고하고 단호한 이미지를 심어주면서 건축주의 삶의 일면을 나타내는 한편, Ortega 가족들이 넓은 잔디밭이 깔린 부지와 그 위로 쏟아지는 자연광을 마음껏 누릴 수 있도록 활짝 열린 통유리와 유리 슬라이딩 도어로 밝고 자연스러운 이미지를 더했다. 덕분에 1층에 머무는 동안에는 탁 트인 시야가 가로막히지 않으며, 언제든 슬라이딩 도어를 열어 개방감을 만끽할 수 있다. 가족 구성원 여럿이 어울리는 주방, 다이닝 룸과 메인 거실 등은 두 채가 연결된 공용 공간에 위치했다. 한편, Raúl의 부모님과 Raúl 가족이 머무르는 양쪽 동(棟)은 C자 형태로 구부러지며 정원의 일정 부분을 아늑하게 품는다. 1, 2층에 걸친 두 개의 경사면은 하나는 온 가족의 서재로, 다른 하나는 Raúl의 어머니가 가꾸는 계단식 내부 정원으로 기능한다. 공장을 운영하는 사람이라고 해서 업무를 마치고 돌아왔을 때도 공장과 같은 집에 살고 싶을 리는 없을 것이다. 건축주는 벽돌식 오븐이 흔하고 목가적인 분위기의 농촌이었던 Sangolquí 지역에서 자랐다. 디자이너는 건축주의 과거와 현재를 건물 내, 외부에 표현해내고 싶었기 때문에 외장재로 쓰인 벽체와 골조를 실내에서 구태여 가리지 않았다. Casa Ortega는 농촌 마을에서 자라나 현재는 공장을 운영하는 건축주의 삶을 담고 있으며, 검은 철골, 적색 벽돌, 투명한 유리, 그리고 잔디밭과 아직 자라나고 있는 어린나무들이 발하는 푸른색으로 이루어진 주택이다. 주택을 구성하는 모든 물성과 질감은 건축주의 가족과 그들의 과거, 현재, 그리고 미래까지 표현하고 있다. To design a house for someone is to build a portrait: the portrait of one or more human beings in their relationship with others and their surroundings. Casa Ortega was designed for a devout son. The commission was clear: a home with two pavilions, one for Raúl and his latent family, another one for his parents. Two houses in one: independent and interdependent. Two open links that string together in a horizontal 8, symbol of the infinite, of eternal return. One way to unravel bonds without piercing them is to offer each lace a space for autonomy. The social spaces of the house (kitchen, dining room and main living room) are the place for sharing and bonding. The private spaces (bedrooms, independent living rooms and bathrooms) provide the place for intimacy. The house design resulted, therefore, from the assembly of two pieces of equal size but different scale: a C which would scoop a garden for Raúl and his family, and an inverted C which would scoop another garden for his parents. The first one would funnel the afternoon sun and would be oriented towards the cordillera that provides the skyline in the horizon; the second one would receive the morning sun and would fold towards the interior. The double nature of the house decanted in a larger footprint for the private area, located in the upper floor. The difference between ground and upper floor was mediated by two inclined planes which provided the perfect opportunity to lodge an escalated library for Raúl, and a cascading inner garden for his mother. Which would be the adequate materials, the textures for this portrait? Raul manages, with his father, two factories: one specializes in the manufacture of wood components, the other in the extrusion of plastic containers for hospital use. A visit to them was memorable. The wood factory is a welllight and large warehouse built by Raúl. The plastics factory: a chemical laboratory. Casa Ortega had to incorporate an industrial character into its expression. A steel structure and an assembly logic were chosen with this purpose in mind. Raul, though, did not want to live in a factory. He grew up in Sangolquí, not long ago an agricultural valley dotted with brick ovens. Black bubbles protruding from the baked bricks had provided the calligraphy that characterized walls in the region. His house had to be a hybrid of factory and rustic rural house made of steel, brick, glass, grass and trees (yet to grow). It was imperative to integrate the new house into its context and the future into Raúl´s present.

Peak

도쿄 동부 구시가지, 아직은 산업 지구의 분위기가 그대로 남아있는 곳에 위치한 Peak는 전면 유리창과 안뜰 구조를 취하는 과감하고 독특한 협소주택이다. 대형 광고 대행사에서 일하는 클라이언트와 그의 아내는 몇 년 동안 살아왔던 지역에 새로운 건물 사이트를 구입했고, 익숙한 주변 환경 속에서 편안한 생활환경을 새롭게 꾸리고자 했다. 총 3층으로 구성된 건물은 주택과 인접해 있는 3개 면에 콘크리트 벽으로 강화해 외부의 시선을 차단했으며, 도로와 마주 보고 있는 면은 유리를 사용해 확장된 시야를 확보했다. 여기에 클라이언트의 프라이버시 보호를 위해 단방향 투과성 거울 유리를 사용하여 외부에서는 집의 내부가 보이지 않도록 설계했다. 집의 동남쪽에는 별도의 안뜰을 구성했는데, 천장이 뚫려있어 안뜰과 집 내부에 신선한 공기가 풍부하게 유입된다. 또한, 안뜰을 구성함으로써 도시 한가운데에서 프라이버시는 보장하면서도 리조트와 같은 편안함과 기분 좋은 자연의 건강함을 느낄 수 있다. 1층은 필로티 스타일의 차고를 마련해 주차 문제를 해결했으며, 출입에 대한 보안을 위해 유리와 단단한 강철을 사용해 입구 공간을 설계했다. 1층 내부에는 앞서 언급했듯이, 호텔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소형 정원과 욕실, 서재 등이 있다. 서재에는 일본 전통식 다다미 매트가 깔려 있어 책상에서 업무를 보는 것 이외에도 객실처럼 사용할 수 있다. 2층에는 넓은 오픈 플랜 거실과 주방, 다이닝 공간이 있다. 주방과 식사 공간은 안뜰을 향하고 있어 식사를 하면서 야외 분위기를 즐길 수 있다. 3층에는 부부와 아이들의 침실이 나란히 있다. 3층에 위치해 있어 안뜰을 포함한 도시 전경을 즐길 수 있다. 협소주택 Peak는 수직적인 공간의 배열으로 거주자가 한층 한층 지날 때마다 새롭고 마음의 안식을 찾을 수 있는 공간으로 완성되었다. This home is located in the old town area of eastern Tokyo, where the atmosphere of an industrial district still lingers. The client, who works at a large advertising agency, and his wife purchased the building site in an area where they had lived in for some years. Their primary request with regard to the design was that the house have a courtyard. The three-story structure has reinforced concrete walls on the three sides facing neighboring homes, with open lines of sight only on the side facing the road. To prevent passersby from seeing inside, one-way mirror glass covers the large openings on the street side. On the southeast side, a courtyard topped with a void brings light and air into the home without loss of privacy, creating a resort-like atmosphere despite the urban location. The piloti-style garage on the first floor is separated from the covered entryway by a glass wall and steel door for enhanced security. The first floor includes a bathroom with adjacent miniature garden of the type often found in hotels, and the client’s study. The study is floored with tatami mats and can be used as a guest room as well as for working at the Japanese-style desk. On the second floor, a large open-plan living, dining, and kitchen area faces the courtyard, bringing the pleasures of outdoor living into the urban setting. The low ceiling in the kitchen and dining areas contrasts with the two-story void above the living room and courtyard, which interact dynamically as light from the skylight plays over them. On the third floor the master and children’s bedrooms sit side by side. A bridge, which is accessible from the bedrooms, offers a sweeping view over the interior and exterior scenery. This small urban home represents a contemporary take on Japan’s machiya-style townhouse-here arranged vertically rather than horizontally, as is traditional-that offers a variety of places for the residents to relax as they move through the space.

Light Well House

삿포로 도심에서 트램으로 20분 거리의 쾌적한 주거지역에는 약 13평의 작은 부지에 지어진 협소주택 Light well House가 있다. 주택의 동쪽으로는 행인들이 지나다니는 좁은 길이 있고, 서쪽으로는 고층 아파트, 북쪽에는 3단으로 구성된 상업 빌딩 그리고 남쪽에는 곧 새로운 건물이 들어올 공지가 있다. 이러한 환경으로 Light well House는 사방에 사생활 노출의 위험이 있었다. 이에 건축사는 프라이버시 보장에 중점을 두고 안뜰 형식의 설계를 계획했다. 주택의 이름에서 알 수 있듯이 건물은 채광정(Light well) 구조를 취하고 있다. 채광정이란 어둡거나 환기가 어려운 공간에 빛과 공기를 공급하기 위해 설치하는 지붕 없는 외부 공간을 의미한다. 채광정은 중앙 계단 옆쪽에 위치해 집 안 전체에 신선한 공기와 자연광을 유입하는 데 도움을 주며 쾌적한 생활 환경을 조성한다. 부지가 좁아 지상층에는 별도의 주차 공간을 마련했으며, 이에 독특하고 눈에 띄는 외관 형태를 가진다. Light well House는 집의 중심 역할을 하는 중앙 계단을 주축으로 지상층과 1층, 2층, 옥상으로 구성되어 있다. 1층과 2층에는 생활, 휴식, 편의를 위한 공간이 마련되어 있으며, 수직으로 길게 연결된 계단을 따라 끝까지 올라가면 햇볕과 하늘, 자연을 그대로 즐길 수 있는 전용 테라스가 있다. In the residential area about 20 minutes by tram from the center of Sapporo city, the client found a small site of only 43 m² and the design began. Construction of a narrow road on the east side of the site, a high-rise apartment on the west side, a three-tier commercial building on the north side and a vacant land on the south side is expected to build in the near future, so we focus on ensuring privacy and advanced the plan with the courtyard type. As a concrete plan, a composition of space was formed by a skip floor that minimizes corridor space within a limited floor area, and a light well was installed next to the center staircase. The bottom of the light well is meshshaped, and it helps not only sunlight but also ventilation of rooms and securing legal evacuation routes. Because the site width was narrow, under the light well was inevitably an approach and a parking space, and as a result of studying so that the pillar will not stand here, a characteristic building shape appeared. There is a penthouse at the top of the stairs that connects vertically lined places, and there are high windows for roof maintenance, daylighting and ventilation of snowy cold districts. On the sunny rooftop, we prepared a private terrace where we could take over the sky.

HOUSE IN RUA FARIA GUIMARÃES

사이트는 수십 년 된 주택으로, 원래 독립 가구를 위해 지어졌다. 주변에 인접한 아파트들처럼 획일적으로 건축된 이곳은 오랫동안 비어있다가 지역에 점점 인구가 늘어나며 주거지에 대한 수요가 늘어 이번에는 다섯 세대의 가구를 위한 유닛으로 리모델링됐다. 파사드는 비록 그 구조가 주변과 다를 바 없지만, 아기자기하면서도 불규칙적인 도장을 통해 눈에 띈다. 내부의 구조를 완전히 바꿨으나 화강암 벽체는 보존했다. 서로 다른 컬러로 칠한 두 개의 문은 보색으로 대비되며, 이를 통해 외부에서도 한눈에 세대가 구분됨을 암시한다. 내부로 들어서면 모든 유닛의 바닥 마감재로 화강암과 원목을 조화롭게 활용했다. 벽체와 천정은 단순한 화이트 컬러로도장했으나 주방, 욕실, 다용도실을 가려주는 합판 모듈 벽은 강렬한 파란색이다. 주택에서 일종의 아이덴티티라 볼 수 있는 합판 모듈 공간은 유동적인 개 ∙ 폐가 가능해 세대별로 다양한 목적에 맞게 사용할 수 있다. 청량감을 주는 블루톤의 모듈 벽은 평상시에는 닫아두고 깔끔하게 사용하다가 필요에 따라 필요한 만큼의 벽만 열어 쓸 수 있기 때문에 협소한 공간을 효율적으로 쓰기에 적합하다. 모듈 벽으로 숨겨진 공간인 욕실은 심플한 화이트 타일로 천장, 벽, 바닥을 마감했다. 벽체 중간중간의 포인트가 되는 무늬는 좁은 욕실을 아기자기하게 꾸며준다. 박공지붕이나 계단, 모듈 벽 너머의 구성 등 각 유닛은 비슷한 면적으로 구분했으나 세대에 따라 구조가 조금씩 다르다. 딥 블루 톤의 덧문을 댄 창가는 깊이감 있게 구성해서 입체감이 느껴진다. 주택의 뒤편에는 프라이버시를 고려하는 다른 주택들과 다르게 다섯 세대가 소통할 수 있도록 단출하고 깔끔한 정원을 마련했다.

State Office de Knoop

네덜란드 Utrecht의 Knoopkazerne는 1989년부터 수십 년간 네덜란드 육군 본부로 사용되다가 2016년부터 대대적인 공사를 거쳐 최근 새로운 모습으로 준공됐다. 건물은 각각 높이가 달라 입체적인 매스감을 자랑하는 볼륨과 과감한 전면 유리 벽체 등이 아름다운 자태로 서 있다. cepezed는 건물의 리뉴얼 과정에서 부분적인 철거, 신축/확장 작업 등으로 생동감 있고 투명한 이미지를 연출했다. 실내 공간은 온전한 하나의 건물이라는 느낌을 자아내기 위해 내부의 많은 벽체를 유리로 구성하거나 철거했다. 덕분에 건물 내부는 일조량과 공기 순환의 이점을 포함, 여러 가지 측면에서 좀 더 개방적이고 통일된 듯한 느낌을 얻었다. 전면 유리 벽체가 주는 장점과 더불어 기존 건물의 구조에 맞게 별도로 제작한 하이브리드형 천장 시스템은 천고를 낮추지 않아도 각 층에 충분한 밝기의 조명을 제공한다. 건물은 다양한 업무 형태와 미팅의 규모를 충족하기 위해 유기적인 활용이 가능한 공간들로 이루어져있다. 휴게공간은 입주 근로자와 방문자의 편의를 위해 접근성이 좋은 곳에 위치했다. 설계 당시 건물의 지속 가능성을 중요하게 여겨 기존 건물의 최적화된 재활용, 고도의 유연성 등을 화두로 설계되었다. 기존 사용처가 육군 본부였던 만큼, 건물은 전에는 좀 더 무거운 느낌과 보안상의 이유로 폐쇄적인 이미지가 강했다. 그러나 cepezed의 작업을 거치며 다양한 사용자의 유연한 활용, 방문 주민의 접근을 적극 환영하는 열린 공간으로 재탄생했다. 새 건물과 기존의 건물은 투명한 벽체로 조성된 아트리움과 엘리베이터, 계단실로 연결되어 있다. 내부의 어느 장소에서든 시선을 가로막는 요소들을 가급적 배제했다. 때문에 건물에 들어서는 주민들이나 사용자들은 건물의 어디에서도 쾌적한 뷰를 누릴 수 있다. 유리 벽체로 구성한 별도의 오피스에는 각 부처가 입주했는데, 이는 프로젝트가 정부기관의 건물이라는 점에서 주민들의 편의를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는 각 처의 이미지와 청렴함을 드러내는 장치로 작용한다. The Knoopkazerne in the center of Utrecht dates from 1989 and served for decades as headquarters for the Royal Netherlands Army. The building has now been radically transformed into a combined office and meeting center for the national government. Commissioned by the consortium R Creators with Strukton, Ballast Nedam and Facilicom, cepezed produced the architectural design. Fokkema & Partners Architects was involved for the interior design and Rijnboutt for the urban design component. The original complex was characterized by a pronounced multitude of volumes with varying heights and floor dimensions as well as meandering façades with a smoke glass sun-blind. In the redevelopment designed by cepezed, drastic changes have been combined with partial demolition, new-build expansion and a completely new urban embedding over multiple height levels. A lively, transparent and doubleheight plinth will include general functions such as the entrance zone, a café, restaurant and landing work places. The existing construction of twelve storeys houses all office functions, with the characteristic octagonal concrete columns being left in sight. Removal of the many inner walls has resulted in more light, air, openness and transparency.

Inbetween A Thai Street

레스토랑이 위치한 Xinyi district의 Breeze Center는 대만의 현지인들과 관광객들 모두가 즐겨 찾는 복합 쇼핑센터다. 레스토랑은 쇼핑센터 내에서도 매우 좁고 길다란 형태의 공간에 자리했다. J.C. Architecture의 목표는 사이트가 가질 수 있는 단점을 극복하고, 나아가 실내에서도 태국의 길거리 분위기가 자연스럽게 녹아드는 매장을 만들어내는 것이었다. 디자이너는 여러 방식을 동원해 레스토랑을 태국 길거리 시장의 분위기로 꾸미고자 했다. 이를 위해 Dictator for Architecture and Design Thailand의 Bannavis Andrew Aribyatta와 공동작업을 진행했다. 공간은 대나무 그물, 이국적인 무늬의 타일, 그리고 수제작한 그네 등으로 채워져 있다. 레스토랑의 천장과 벽체를 구성하는 모든 대나무 구조물은 열대성 기후를 가진 태국의 휴양지 분위기를 자아낸다. 레스토랑은 쇼핑센터 실내에 위치했으면서도 야외에 있는듯한 느낌을 줄 수 있는 방식으로 공간을 구획했다. 천장의 캐노피가 이어져 내려와 레스토랑 외부의 시선을 은근하게 차단하는 벽을 조성하는데, 이는 내부에서도 외부에서도 레스토랑을 돋보이게 한다. 고객들은 대나무 그물이 드리우는 그늘 아래에서, 혹은 여유롭고 유머러스한 그네 좌석에 앉아 태국 전통 음식을 맛보고 이국적인 정취를 마음껏 즐길 수 있다. Siam More 레스토랑은 Taipei, Taoyuan, Hsinchu 등의 도시에 여러 개의 매장을 가지고 있는 유명 다이닝 브랜드다. J.C.A.의 이번 프로젝트인 Breeze Center 지점은 태국을 표현하는 여러 이미지 중에서도 ‘로컬 마켓’을 지점의 컨셉으로 정했고, 사이트가 가지는 좁고 길다란 구조가 어우러져 이국적인 태국 길거리 시장의 정취를 즐길 수 있는 레스토랑, Inbetween A Thai Street가 탄생했다 This project is a Thai food restaurant, located in Breeze Center of Xinyi district. With the site is very long and narrow, J.C.A.’s goal is to deal with the common problem in shopping mall, and provide a genuine Thai culture experience. Inspired by the height and narrowness of the site, they envisioned the space as a long market street in Thailand. They place several working counters separately in the restaurant, like vendors sitting in Thai markets. In order to enhance the idea of Thai market, working with Bannavis Andrew Sribyatta from Dicator for Architecture and Design Thailand, they work together to combine the Thai craftsmanship with the space. Hanging bamboo nets which were made by old Thai masters, with the light casting through, creating beautiful shadows on the ground. The bamboo nets are also used to separate the dining area and aisle area, but also connect the relationship between inside and outside. Space is embellished with exquisite bamboo baskets, decorative tiles, hand-made and white swing chairs. People can be casual and relaxed in this open space. Whether to dine under the bamboo shed, watching Eszter Chen’s masterpiece, or to jump on the cozy swing chair, enjoying the traditional Thai-food. They tried to blend rich Thai elements in the space, to guide people to submerge into an experience like a Thai Market.

Endless artistic taste

As the first concept store of Zuideyi · Fujian cuisine catering brand upgrade strategy, the restaurant's new positioning hopes to provide the urban young people with a stylish and intimate dining experience. Apart from the problem of mainstream business operations, designer Huang Feng began to think deeply about the relationship between food and culture, fashion and tradition from the inherent perspective created by the environment. By extracting the order of the traditional courtyard pattern and the manners it carries, the paper expresses the emotional communication channel accessible to the heart, and uses the beauty of memory to create a long-lasting warm heart painting. The wooden grille that flows from the ceiling to the wall, the huge bay window captures the scenery from afar, making the waiting area look like a quiet pavilion on the long road, allowing people to rest for a moment when they are tired, urging to continue to walk forward. The landscape of distorted and vigorous old tree branches stirs the distant life memories moving with the wind. The black abstract art in modern and avant-garde, the thoughts are pulled back to this moment, and the indoor and outdoor scenes are declared with a calm attitude. The dining area welcomes every guest by a completely transparent and open layout. The drama that was originally retired revived through the reorganization of the background and the continuation of the story. The open kitchen follows the best of hospitality and offers a wide range of culinary delights at it best. The reasonably arranged table combination method solves the passenger flow demand with great predictability. The dotted lights scattered on the ceilings, like shining stars, gently accompanying people who come from the water and enjoy themselves. As an expression of contemporary art aesthetics, the ingenious involvement and use of metal elements makes the space more dynamic and interesting. The metal curtains with banyan patterns above the kitchen, and the high-pitched, glossy metal box jointly create a powerful trend statement. Like the ego truly exists after stripping away the real self that exists after daily life, you need to wait for a good opportunity to discover. Each group of works with the theme of “body and expression” becomes a unique space, and the silent expression is both interesting and thought-provoking. When there are all kinds of dazzling foods, people's pursuit of the restaurant is no longer a simple temptation, but also a yearning for the food culture and the spiritual space built by it. The newly dizzied courtyard life scene subverts the dull and monotonous dining experience, balances the modern business trend with a fashionable artistic style, and recalls the lost public space in the indifferent city, allowing people to enjoy the food for stretching the taste buds but also harvest the comfort and abundance of inner mind.

The No.1 School in Tianjin High-Tech Area

The No.1 School in Tianjin High-Tech Area is a 12-year school located in Bolong Lakeside, Tianjin High-Tech Area, with land area 58024㎡, building area 44608.69㎡, greening rate 35% and building density 26%, and it undertakes the education in primary school, junior high school and senior high school. The building design pays attention to talents of the children in the various fields of art and science initially, and the clear path planning and abundant natural light show a pleasant environment to welcome the children. Main function areas of this project include ordinary classrooms, professional function classrooms, dining hall, sports ground with roof, lecture halls and offices. The primary school and the secondary school are relatively independent, each with a library, sports ground with roof and entrance hall. Thus, the students in different ages are independent relatively and integrated simultaneously. Campus with green health and green education: By aiming at the characteristics of primary and secondary school education, it highlights green technology application of the campus buildings in such aspects as natural lighting and ventilation, healthy indoor environment, ecological landscape and green education and makes the green technology becoming visual and artistic, with the purpose of realizing green education. It creates an ecological and energy-saving public space by adopting the natural lighting design of atrium space and winter garden; it builds the natural ecosystem for learning and fun by applying grass slope, green land and ecological landscape; and it shows the new green technology with roof agriculture and colorful photovoltaic corridors. The interior design realizes the integrated design with building landscape. During the interior design, it complies with the due logic of building space, inhibits the desire for decoration, conceals deliberate decoration methods, and makes full use of the advantages of natural light to describe a space full of imagination delicately in the space. Moreover, we make the decoration atmosphere growing along with the students by adopting decoration methods, thus the students can feel atmosphere of the same school in different grades during their growing process. We want to bring the sky into the interior of all public spaces in the campus as far as possible to realize the bright open and see the flowing light and shade, and the blue sky and white clouds can testify the story of the students in youth; the glass louver lightens the 6m-wide education street of the secondary school and connects various teaching buildings and lab building, and it is also the display space for extra-curricular activities of the students simultaneously. Light and shadow scatters in the primary school hall and the secondary school hall through the geometric louver, it seems to draw a natural painting along with the change of time, and the large fractal patterns seem to describe the geometry of nature. The shared atrium space linking teaching building and other function buildings is changed to be a fantasy stage magically by the mirror, and the reality and illusion shall be intertwined when standing in the atrium and looking up at the ceiling mirror. There is shared class activity space set in each floor, and the 4m-wide class corridor makes schoolmates of different classes being able to have more communicating space and opportunities after class . The stained glass film on the window can form a riot of color on the ground in the sunlight, and the space shall be more vivid and relaxed. We believe that a reasonable education space can have a significant influence on the learning life of the children and become the pride of their lives, so we combine function and decoration at the early beginning of design. We hope that the children can learn, live and play freely in the interior, the education can be turned into a fun-filled journey in the life of the children, and the children are able to swim in the ocean of knowledge freely. I hope to welcome the children with the magic of art and say “Good Morning” to the children with sunshine. 天津高新区第一学校是坐落在天津高新区渤龙湖畔的十二年一贯制学校,用地面积58024㎡,建筑面积44608.69㎡,绿地率35%,建筑密度26%。承接小学、初中、高中的教育。建筑物设计之初注重孩子们在艺术与科学各个领域的才能,清晰的路线规划、充沛的自然光线,呈现出怡人的环境,欢迎孩子们的到来。 该项目主要功能包括:普通教室、专业功能教室、食堂、风雨操场、报告厅、办公室。整座学校小学与中学相对独立,各有一个图书馆、风雨操场、入口大厅。使不同年龄段的学生相对独立,又有融合。 绿色健康绿色教育的校园: 针对中小学教育特点,突出校园建筑的自然采光通风、健康室内环境、生态景观、绿色教育等方面的绿色技术应用,将绿色技术可视化、艺术化,实现绿色教育。通过中庭空间、冬季花园等自然采光设计营造生态节能的公共空间;通过草坡绿地、生态景观实现寓教于乐的自然生态系统;通过屋顶农业、彩色光伏走廊等展示新型绿色技术。 室内设计与建筑景观一体化设计,在室内设计过程中,顺应了建筑空间的应有逻辑,抑制对装饰的表现欲,隐藏掉刻意的装饰手段,充分利用自然光的优势在空间中细腻的去描绘一个充满想象的空间。并且我们通过装饰手段使装饰氛围也是跟随学生一同成长,让未来学生成长过程中感受到同一所学校不同年级的环境氛围。 我们想在校园的所有公共空间尽可能将天空引入室内——明亮开敞、光影流动,蓝天白云会为学生青春的故事作证;玻璃天窗将中学六米宽教育街照亮,串联了各个教学实验楼的同时,还是学生课外活动展示空间。 小学大厅及中学大厅,光影透过几何形的天窗这样洒向大厅,随着时间的变化,仿佛绘制一副天然的画作。大型的分形图案似乎在描述着大自然的几何学。 连接教学楼与其他功能的共享中庭空间被镜子幻化成梦幻舞台,站在中庭抬头望着天花板的镜面,真实与虚幻交织在一起。在每一层设置有共享的班级活动空间,4米宽的班级走廊,让班级之间的同学课余有更多的交流的空间及机会。窗户上彩色玻璃膜,在阳光的映射下,洒在在地面上,形成五彩斑斓的色彩,让空间更生动、放松。 我们认为合理的教育空间可以对孩子们的学习生活产生重大影响,并成为他们一生的骄傲,所以在进行设计之初,我们就将功能性与装饰性相互结合,希望孩子们能够在室内自由的学习、生活和玩耍,将教育变成孩子们人生中一段充满乐趣的旅途,畅游在知识的海洋。 希望能用艺术的魔力迎接孩子们的到来,伴着阳光向孩子们问候一声:“早安”!

Guangzhou Urban Planning Exhibition Center

The Guangzhou Urban Planning Exhibition Center was designed by He Jingtang, an academician of the Chinese Academy of Engineering. The building not only reflects the characteristics of modern Lingnan, but also blends with the natural beauty of Baiyun Mountain. Designs like cantilevered overhead courtyard, landscape pool, landscape bridge, trails over the mountain, sky garden, pillarless exhibition hall, etc. are fully integrated with the surrounding rivers and Baiyun Mountain. For the exterior, the artificial shell house exterior walls and façade are used, forming the practical and transparent Lingnan features. The interior is designed with various sunroof openings, which increases light transmission and external fusion. In addition, the lines and shapes of these skylights are also modern. The Guangzhou Urban Planning Exhibition Center covers an area of 22,479 square meters, with a planned total construction area of 84,000 square meters and a layout area of approximately 23,000 square meters. The exhibition space design respects the architectural design concept, respects the building itself, and refines the design to create a new exhibition space where the city can be seen during the visit. The project is located at the foot of the beautiful Baiyun Mountain. In addition to the exhibition streamline emphasizing the combination of exhibition and viewing, the exhibition space also meets the requirements of controlling space at the exhibition hall through the meticulous design of the light volume and aperture of the skin and the arrangement of the indoor exhibition space, and allows the public to visit the exhibition while enjoying the beautiful scenery of the surrounding cities. Guangzhou is a city for herbal tea and a city for coffee. While guiding the audience to understand the past, the present and the future of Guangzhou's urban construction, the exhibition center also allows visitors to acquire relevant knowledge and cutting-edge concepts of urban planning and construction, and understand the difficulties and challenges of urban construction. It not only reflects the seriousness of planning, but also emphasizes public participation. A lot of wisdom is gathered during the exhibition. For the urban historical exhibition area, Feng Jiang, a teacher from South China University of Technology, and his team are specially hired as expert consultants. The plan is to deploy the top strength of Guangzhou’s planning and construction field, and combine a large amount of academic resources to deeply explore the connotation of Guangzhou city. The exhibition center, with various functions, is a place for planning and exhibitions, foreign exchange, and urban designers to work in Guangzhou. Besides, it is also a popular place for Guangzhou residents. The exhibition center has various functions: political and civil interaction, planning publicity, public participation, and fun interaction; academic exchanges: design competition organization and release, major city node research decision, Lingnan City and Architecture Forum, Guangzhou Design Week; science popularization education (students): college students’ internship base, second class for primary and secondary school students, youth interactive experience center, and professional library. It is an international new cultural landmark that is “sunny, close to the people, always new, and interactive”. The planning exhibition center is divided into four floors: the first floor is the urban functional area (Preface Hall, Cultural Creation Center and Temporary Exhibition Area), and the second floor is historical and humanities exhibition area (Guangzhou Overview, Urban History, Urban Planning History, Famous City Planning, Architectural History, Long Volume of the Development of the Pearl River during the late Qing Dynasty), the third floor is the urban planning exhibition area (Guangzhou Global Sand Table, Overall Planning, Municipal Transportation, Key Development Areas, Urban Science), and the fourth floor is the urban planning and creative space. China’s first light-transmissive concrete urban texture wall The open and transparent preface hall extends the architectural texture, and the Guangzhou urban pattern is hidden in the front transparent concrete wall. After the lights are on, the city of Guangzhou from the Qin Dynasty and Han Dynasty has gradually expanded. The LED screen below shows the skyline of Guangzhou’s growth, and the city's changes in the one thousand years are perceived. The bronze sculpture “Six-Vein Map” puts the six “vein” of water supply, water transport, drainage, fire prevention and wind shelter on the urban fabric, which has made the urban patter of “six veins leading the sea with half the green mountain in the city” at the foot of Yuexiu Hill in Guangzhou. The antique city model has finely restored the urban texture of the “millennial road” from Tianzi Wharf to Beijing Road. The historical landmarks such as administrative commissioner's office, Guangzhou municipal government, West Lake Academy and Guangzhou Palace are re-emerging, leading audiences to experience the style of the ancient city of Lingnan and feel the historical glory of the ancient city. The Guangzhou version of the “Riverside Scene at Qingming Festival”, with the help of digital technology, reproduces the prosperous scenery on both sides of the Pearl River in Guangzhou in the 19th century, and dynamically interprets the characters, ships, architectural styles and urban landscapes on both sides of the Pearl River, making people feel immersive and feel the bustling of Guangzhou, the birthplace of the Maritime Silk Road. On the back of the exhibition hall, the folk handicraft “Guangzhou Riverside Scene at Qingming Festival”, which is engraved with “50 Characters, 29 vessels, and more than 140 banyan trees”, once again revitalizes the customs and prosperity of the north bank of the Pearl River during the Kangxi and Qianlong period in the Qing Dynasty. Architecture is the historical memory of the city. At the AR model corridor on the outside of the corridor, with AR technology, scan it with the mobile phone and you can feel the evolution of Guangzhou's architectural style under the influence of different styles from all over the world — the characteristics of Lingnan Water Village, the combination of Chinese and Western styles, the integration of European and American styles... And you can also feel the opening of the big city and its inclusive urban temperament. Global Model Show of Guangzhou A new 1:3800 “Great Guangzhou” global model is built, which will enrich the 7434 square kilometers of Guangzhou on a global physical sandbox with the “Guangzhou: Global Hub and Network City” promotional video to depict the majestic blueprint of Guangzhou's urban development. Through it, visitors can also feel the confidence and determination of Guangzhou to build an international city. The “Tramcar Driving” restore the operation of the Guangzhou tram, allowing the public to view Guangzhou’s beautiful scenery on both sides of the tram from different perspectives, and better understand the planning and design of the tram during the interesting driving experience. Flying Guangzhou 2050 China’s first planning museum flight theater makes the public leap into the future of Guangzhou in 2050 to feel the changes in urban construction and urban style, and think about the future “Guangzhou Dream”. “One-River, Two-Banks and Three-Belts” Urban Theme Park The “One-River, Two-Banks and Three-Belts” model, which is about 40 meters long, is also very eye-catching. It has created the city’s elite areas such as Zhujiang New Town, Pazhou Area, Baietan Lake and Changdi, with three 10-kilometer boutique Pearl River as the ties to show the most prosperous and beautiful style of this modern international city - Guangzhou.

FENDER HQ

1951년, 노캐스터를 시작으로 1952년 텔레캐스터, 1954년에는 스트라토캐스터를 출시하며 현재까지도 다양한 제품을 선보이고 있는 펜더(Fender)는 훌륭한 사운드와 시대에 뒤떨어지지 않으면서도 개성 있는 디자인으로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는 기타 브랜드다. 전 세계 음악 산업을 이끌어 왔다 해도 과언이 아닌 펜더(Fender)는 많은 이들에게 존경받는 기타 문화의 아이콘이다. 그 명성에 걸맞도록 기존 애리조나주(Arizona)에서 음악 산업이 번성하는 진원지인 캘리포니아로 새로이 본사를 이전하겠다는 계획을 꾸렸고, 그중 캘리포니아의 중심이자 음악 분야의 전문가와 음악 애호가가 가득한 LA 할리우드에 사무실 공간을 조성했다. 로스앤젤레스의 유명한 선셋대로(Sunset Boulevard)를 따라 설계한 새로운 사무실은 브랜드 펜더(Fender)의 아이덴티티가 잘 드러난 공간이다. 사무실은 총 2개의 건물로 구성되어 있는데, 메인 건물은 유리로 된 중층 건물로 약 690평에 이르며 두 번째 건물은 방갈로 형태로 약 240평의 규모를 자랑한다.내부에는 거대한 규모만큼이나 직원들의 업무 효율과 창의적인 아이디어 창출을 위한 다채로운 공간들이 마련되어 있다. 라운지와 오픈형 사무 공간, 회의실, 집무실 , 커피바, 보드룸, 휴게실 등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공간 곳곳에는 펜더(Fender) 제품을 배치해 브랜드 아이덴티티를 최대한 담아내려 노력했다. ▲ 사무실 내부 ▲회의실 내부에는 트렌디하고 모던한 브랜드의 이미지를 표현해낸 여러 인테리어 요소들이 눈에 띈다. 특히, 인더스트리얼 풍의 노출 천장과 펜던트형 조명, 그리고 상반된 느낌을 풍기는 원목 가구의 조화가 유니크하다. 바닥은 내구성이 보장되면서도 입체적인 느낌을 주는 에폭시로 마감해 먼지가 적고 내수성이 좋은, 깔끔한 사무실 공간을 완성했다. 펜더(Fender) HQ의 컬러 팔레트는 크게 무채색과 어두운 목재 컬러로 차분하면서도 친숙한 느낌을 준다. 많은 음악인들이 펜더(Fender)를 찾고, 이곳에서 영감을 얻길 바라는 마음과 직원들의 편안한 업무 환경 조성을 위한 디자이너의 의도다. 전체 공간은 기다란 복도를 기준으로 양옆에 여러 공간들이 나열되듯 배치돼 있는데, 그중 회의실이 눈에 띈다. 풍부한 아이디어와 브레인스토밍을 위한 회의실은 자유로운 기업 문화를 대변하듯 유리 벽으로 설계되어 언제든 서로 소통하며 의견을 나눌 수 있도록 했다. 공용 업무 공간 이외에도 집무실과 같은 개인 공간, 완벽한 방음 시설을 자랑하는 음악실, 외부의 시선과 차단된 휴게실 등이 준비되어 있는데, 이곳에서는 다른 사람들의 관심이나 참견 없이 프라이빗한 시간을 보낼 수 있다. 사무실을 구성하는 모든 공간은 전체 메인 컨셉과 맞게 그레이톤과 심플한 라인의 조명으로 꾸며졌으며, 공간마다 특색을 살리기 위해 패브릭 가구나 카펫, 콘크리트 등 다양한 소재를 활용했다. 각 공간을 잇는 기다란 복도에는 펜더(Fender)의 CEO가 모아온 기타가 진열되어 있어 특별한 기타 컬렉션을 구경하는 재미까지 더했다. ▲FENDER CEO의 기타 컬렉션 펜더(Fender)가 자랑하는 중층 건물의 메인 오피스 공간은 탁 트인 구조와 높은 천장, 자연과 교류하는 친환경성을 특징으로 한다. 중층에서 블랙 스틸 계단을 따라 내려오면 만나볼 수 있는 이 공간은 중층 높이까지 천장을 터 더욱 웅장한 공간감을 가지며, 다른 공간과는 차별화되도록 목조 트러스 천장 구조를 취하고 있다. 또한, 한쪽 벽면에 천장부터 바닥까지 이어지는 유리창은 자연과 소통할 수 있는 연결 창구로 기능한다. 또 다른 벽에는 기타 바디 스케치와 함께 마치 악보를 보듯 유려한 라인으로 기타를 진열해 브랜드를 직접적으로 상징함과 동시에 색다른 재미를 더했다. Fender transforms music worldwide, and has become a revered industry name and a cultural icon. Beginning their story in Southern California, Fender expanded their corporate base to Scottsdale, Arizona. With the meaningful decision to move to the epicenter of the thriving music industry, Fender’s return to their California roots celebrates their heritage and takes their legacy into the future. Fender partnered with Rapt Studio to create a new office along Los Angeles' famed Sunset Boulevard at Columbia Square. As a bold presence in Hollywood, the new space fuses with the city’s creative energy to engage future generations of musicians. Built to engage professionals and music enthusiasts alike, Fender’s newest home reflects the company’s commitment to accompanying artist on their musical journey. Surrounded by celebrated music icons like the Palladium, Fonda Theatre and Amoeba Records, the company’s new office embraces the vibrant music scene of Los Angeles and places instruments close at hand for employees and visitors alike. Home to executive, creative, marketing, product, and digital teams, the office is made of two unique spaces: two floors of a mid-rise office building and an adjacent 8,600-square-foot structure referred to as the “Bungalow.” Though separate, both spaces emphasize Fender’s desire to be part of their new Hollywood home and create an overall collaborative environment between departments. The reception area is on the ground-level, and the public is welcome to walk in and explore a large installation and feature wall. Throughout both spaces, large windows allow views in to the design zones and music lounges. The design of the space was influenced by the sleek contours, niche colors, and finely tuned hardware of Fender guitars. It was critical that the space support all of Fender’s business objectives, from their design process to technologydriven efforts like e-commerce, and app development.

Residence Wang

Residence Wang은 젊은 부부와 두 살배기 아이를 위한 아늑한 주거 공간이다. 오랜 타국생활로 어렸을 때 살았던 타이베이 칭티엔 강 인근 마을에 대한 향수가 있던 집주인은 본인과 부인, 자신의 아이가 함께 살아갈 공간으로 신뎬 구(Xindian District)를 선택했다. 약 38평의 면적과 3m나 되는 천장 높이를 가진 공간에서 가장 먼저 극복해야 할 요소는 너무 낮은 강철 대들보와 주관(主管)이었다. 이에 천장을 해체해 새로운 형태를 구상했고, 아치형 구조를 채택해 더 넓고 아늑해 보이는 효과를 주었다. 천장 전체를 하나로 잇기보다는 기존의 대들보 구조를 따라 아치형 천장을 설계해 주거 공간에는 보기 힘든, 독특하고 재미있는 공간으로 완성되었다. ▲다이닝룸 ▲드레스룸 전체 공간은 거실과 주방, 다이닝 룸, 드레스룸, 침실, 아이 방, 창고, 손님방, 발코니까지 실용적인 공간으로 알차게 구성되어 있다. 남편이 선호하는 모던한 요소와 부인이 선호하는 자연적 요소를 기반으로 한 공간은 현대적인 시설과 공간 구성, 아이템을 적용했으며, 따뜻하고 정적인 자연의 컬러가 조화를 이루고 있다. 여기에 독특한 천장 구조와 고풍스러움이 묻어나는 기존의 뼈대, 글로시한 주방 시설, 포근한 느낌의 거실 가구가 더해져 유니크한 분위기를 풍긴다. 거실과 침실, 아이 방의 바닥은 다른 바닥재로 마감되어 공간의 완벽한 분리가 이루어졌다. 그러나 벽은 통일된 마감재를 적용해 전체 공간이 벽을 타고 하나로 연결되는 듯한 느낌을 준다. 침실과 아이 방은 편안한 휴식이 이루어지는 공간으로 숙면에 집중할 수 있도록 화이트를 사용해 최대한 깔끔하게 완성했다. The project is for a young couple with a two-year-old child. The owner has lived in the foreign country for a long time, having the special feeling for the neighborhood of Xindian River, where he used to live in the childhood. So he chooses Xindian District as the home for them and their child. In the space of nearly 125 square meters and three meters high, the first to overcome is the over-low steel girder and main pipe. So for the design of the ceiling, we adopt the concept ofdeconstruction” to separate the steel girder and ceiling so that either can exert its function independently. The arc technique of the ceiling will elevate the space. The low point of the arc can be equipped with the solid facilities. The setting of the style is based on the modern elements favored by the male owner and the natural elements favored by the female owner. The difference in style brings us a lot of inspirations. Like “deconstruction,” different styles can exist separately. We make the ceiling, the wall, and the floor independent and define the fields with different materials. For example, different floor materials are used in the living room and the bedroom while the wall material connects the whole space to lower the independent feeling. In the open space, we create the field spirit. With the technique of extension, the floor is extended to the wall, and the wall is extended to the ceiling to create the space integration and the visual tension.

Batik House Dempo

Batik House Dempo는 건축주와 아내, 그리고 두 자녀로 이루어진 가족을 위해 지어졌다. 부부는 자바(Jawa)족의 후손이었으며, 모던하고 열린 사고방식을 가지고 있으면서도 자바 전통문화에 관심이 많아 예술품이나 골동품 등 많은 컬렉션을 보유하고 있었다. 디자이너는 불규칙적인 427m2의 건축부지 위에 견고한 형태이면서도 건축주의 모든 요구를 수용할 수 있고, 동시에 주변의 환경과 조화를 이루는 주택을 만들어야 했다. 외관은 인도네시아 자바 문화권의 전통 무늬 Batik 패턴으로 세공한 GRC(Glass fiber Reinforced Cement: 시멘트 모르타르나 콘크리트에 유리섬유를 혼합하여 강도를 높인 복합재료)를 마감재로 선택했다. 주택은 공용 공간과 프라이빗한 공간으로 나뉘며 두 개의 매스(mass)로 구성된다. 각각의 매스는 통유리 벽을 통해 투명하게 서로를 바라보고 있으나, 중간의 연못으로 인해 분리되어 있는 형태다. 이런 구성은 공용 공간과 사적인 공간이 시각적으로는 연결된 듯 보이지만 적정한 거리를 두고 있다는 느낌을 준다.한 공간 안에서도 독특한 패턴의 목재 스크린으로 공간을 구분했다. 이런 구성은 주택과 건축주가 가진 캐릭터를 드러내고 프라이버시를 지켜주는 역할을 한다. 건축부지의 불규칙적인 형태를 최대한 활용하기 위해 골동품 갤러리와 서비스 룸 등은 1층에 위치했고 그림 갤러리는 나머지 공간을 감싸듯 기획했다. 일정 공간의 천정은 목재 루버를 활용했으나 그 외 공간의 천정은 대리석으로 마감했고, 각각 다른 조도의 조명을 활용해 벽체 없이도 공간의 분위기가 나뉜다. Batik House Dempo는 건축주와 아내, 그리고 두 자녀로 이루어진 가족을 위해 지어졌다. 부부는 자바(Jawa)족의 후손이었으며, 모던하고 열린 사고방식을 가지고 있으면서도 자바 전통문화에 관심이 많아 예술품이나 골동품 등 많은 컬렉션을 보유하고 있었다. 디자이너는 불규칙적인 427m2의 건축부지 위에 견고한 형태이면서도 건축주의 모든 요구를 수용할 수 있고, 동시에 주변의 환경과 조화를 이루는 주택을 만들어야 했다. 외관은 인도네시아 자바 문화권의 전통 무늬 Batik 패턴으로 세공한 GRC(Glass fiber Reinforced Cement: 시멘트 모르타르나 콘크리트에 유리섬유를 혼합하여 강도를 높인 복합재료)를 마감재로 선택했다. 주택은 노출 시멘트와 지역의 특산 대리석인 Malacca Gray로 애쉬톤을, 그리고 루버 천정과 바닥 등을 장식한 티크 나무로 레디쉬 브라운 톤을 연출했다. 덕분에 주택은 오리엔탈한 취향과 모던한 라이프 스타일을 겸비한 클라이언트에게 어울리는 분위기를 갖추게 됐다. 2층은 가족들이 사용하는 공간과 공용 공간인 테라스, 다이닝 등이 모두 위치했다. 이곳은 차분한 붉은 톤의 원목 마루나 편안하고 단순한 천정마감으로 인해 좀 더 모던하고 아늑한 분위기로 풀어냈다. Batik House Dempo is motivated by the needs of a family (husband, wife and 2 children) to the new house. Couples who are interested in art and antiques are Javanese descendants and highly appreciate Javanese culture. Yet they also have a modern and open mind. They dream of a home as the most comfortable resting place after a routine outdoors, and can also accommodate their hobbies. The challenge faced is to accommodate all the needs of a fairly solid space on irregular land area of 427m2, without reducing the quality of closed and open space, and keep the shape of the building to stay in harmony with the surrounding environment. Overall this dwelling is about efforts to represent the character of the client into the form of space. A building with the concept of modern space that is wrapped and bridged by traditional form ideas. Space organization is divided into 2 zones, ie communal and private zones. Consisting of 2 main masses wrapped by GRC Kawung batik motif and 1 mass connector wrapped by wood elements that interpret the character of Javanese culture. The two main masses are also made transparent and separated by the outer space of a long pond and a terrace to obscure the boundaries of the outer and inner space. This condition produces visually related connections between spaces although separated by a considerable distance both horizontally and vertically. The main facade 2 mass is a wooden blind that voices the identity of the building's localities and serves as a filter of sunlight and privacy. Maximizing irregular shape of the land, gallery and service room is placed on the 1st floor, the rest of the site form a long overdraft used as a circulation area and a painting gallery. From the 1st floor there is a long ramp drawn into and between two masses, serving as the introduction of the inhabitants / entrants to the terrace area. On the 2nd floor, there is a communal space (terrace, dining, and living room) and private space (library) made transparent. Departing from the big idea of the building, the entire composition of the color of the building from the outside into the dominated by the color of ash and brown. The ash color pattern appears from the exposed cement and the local marble, Malacca Gray.

More than 100,000
high resolution images
샘플 이미지
디자인 트렌드를 선도하는
대한민국 프리미엄 미디어 그룹
The Highest Quality & Retention of Design
플레이버튼 이미지
플레이버튼 이미지
#Decojournal #데코저널
Share your best day with Deco Journa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