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 심의위원회 배너
.베스트 디자인 미디어 상
우수컨텐츠 로고
윤리경영 이미지
The Highest Quality & Retention of Design
디자인 트렌드를 선도하는 대한민국 프리미엄 미디어 그룹
The Highest Quality & Retention of Design

아모레성수

아모레퍼시픽이 성수에 피운 아름다움
Seoul, Korea

 

 

 

반복되는 철도 소리가 들려오고, 가죽 공방과 봉제 공장, 오래된 자동차 정비소들이 몰려 있는 곳. 아침 일찍부터 들려오는 사람 사는 소리와 분주한 기계음은 성수가 가진 분위기를 단적으로 드러낸다. 최근 아모레퍼시픽은 성수동에 자신들만이 보여줄 수 있는 아름다 움을 담은 뷰티 라운지 아모레성수를 오픈했다. 고객 체험 중심 매장으로 방문하는 모든 세대가 아름다움을 체험하고 경험하면서 그들에게 새로운 영감을 줄 수 있는 장소로 완성됐다.

 

 

 

 

 

 

 

기존 자동차 정비소였던 건물을 개조해서 만든 아모레성수는 이전 건물이 남긴 흔적을 유지하면서 자연 요소들을 더해 새롭게 탄생했다. Hortus conclusus (닫힌 정원)에서 영감을 얻어 디자인된 건축물은 ㄷ자로 정원을 중심으로 둘러싼 구조다. 내부의 창들은 정원을 향해 열려있어 어디서든 관조적인 태도로 감상할 수 있다. 소란스러운 도회지의 건물들 사이에서 아모레성수가 품은 정원은 성수에서 볼 수 없던 자연이 살포시 자리 잡고 있다. 숲의 식물들은 세상의 시끌벅적함과는 동떨어진 존재감을 내뿜는다. 

 

 

 

 

 

 

 

 

 

아모레성수로 입장하기 위해서는 리셉션 공간을 지나야 한다. 이 곳을 방문한 고객들은 체크인을 통해 입장하게 되는데, 라커룸이 구비되어있어 편리함을 더했다. 라커룸에는 아모레퍼시픽의 여러 브랜드명이 적혀있어 입장하기 전 브랜드에 대해 미리 알아 보고 갈 수 있다. 내부는 벽돌을 그대로 노출해 공간 의 깊이감과 이전 정비소의 느낌이 자연스럽게 어우러졌다. 거친 표면을 그대로 드러냈지만, 넓은 창을 통해 들어오는 빛으로 밝고 세련된 분위기를 자아낸다. 클렌징룸은 노출 벽돌이 아닌 노출 콘크리트로 마감해 절제된 모던함과 깔끔함을 더했다

 

 

 

 

 

 

 

 

 

뷰티 라이브러리에선 아모레퍼시픽에서 생산되는 신상품들부터 소개된다. 아모레성수는 기초부터 색조, 헤어까지 순서대로 체험할 수 있도록 동선을 고려해 만들었다. 화장품이 진열되어있는 뷰티 라이브러리는 중정이 보이는 가든 라운지와 벽을 두고 분리되어 있다. 하지만 중간에 여러개의 통로를 두어 라운지로 자유롭게 이동할 수 있어, 내부의 연결 동선들이 분산 되어있다. 데스크는 다양한 색조 제품을 보여줄 수 있도록 우드소재로 심플하게 배치했다. 공간은 콘크리트와 우드 소재만으로도 3,000개의 제품을 복잡하지 않은 깔끔한 디스플레이로 보여준다. 

 

 

 

 

 

 

 

 

 

 

뷰티 라이브러리가 품고 있는 가든 라운지에서 고객들은 넓은 창으로 정원을 마주하며 아름다움을 체험하고 휴식한다. 성수가든은 정갈한 정원이 아닌 원초적인, 산 깊은 곳에서 만날 것 같은 우리나라 식물로만 이루어졌다. 과거 정비소의 흔적(높낮이가 다른 바닥과 옛 기계)을 그대로 남겨둔 아모레성수에서 화장품은 얼핏 잘 어울리지 않는 조합으로 보인다. 그러나 시간의 숨결이 느껴지는 곳에 아모레퍼시픽의 과거를 전시해 브랜드의 짧지 않은 70년 역사를 피부에 와닿게 했다

 

 

 

 

 

 

 

 

 

자유로운 동선으로 이동하다보면 고객들은 성수 마켓에 다다르게 된다. 유럽의 시장에서 과일이 담겨져 있을 것만 같은 바구니들 안에 아모레퍼 시픽의 샘플을 가득 담아 방문한 이들에게 제공하는 즐거움을 선사하는 공간이다. 지명을 활용한 ‘성수’라는 생수와 스킨을 판매하면서 이곳에서 만 경험할 수 있는 신선한 마케팅 등의 재미를 더 했다. 쇼핑을 마친 후 성수가든으로 돌아와 2층으로 향하는 계단을 오르면 과거 건축물이 가졌던 흔적을 더 가까이서 만나볼 수 있다. 

 

 

 

 

 

 

 

 

 

 

 

 

2층의 오설록은 아모레성수에서만 만나볼 수 있는 시그니쳐 음료를 준비했다. 건물 어디서든 시선이 닿는 성수가든을 바라보며 음료를 마시고 대화할 수 있다. 과거 정비소가 가졌던 투박한 계단을 올라 루프탑으로 오르면 성수만이 가진 풍경이 펼쳐진다. 루프탑에서 도 만날 수 있는 성수가든은 지상으로 다니는 지하철, 낮은 정비소들 사이로 높게 솟은 빌딩을 배경삼아 성수에서 볼 수 없는, 아모레퍼 시픽만이 말할 수 있는 특별한 정원이 된다. 

 

 

 

 

 

 

 

 

오세원 기자
ixd.won@gmail.com
AMORE PACIFIC
WEB: www.amore-seongsu.com
CONTACT: 02-469-8600
INSTAGRAM : @amore_seongsu


위치: 서울 성동구 아차산로11길 7
부지 면적: 1,015m²
건축 면적: 624m²
연면적: 991m²
건축 규모: 3F
높이: 10.5m
구조: 철근콘크리트
외장: 기존 스터코
조경: 더 가든 (김봉찬)
건축사사무소: HAPSA (권경민, 박천강)
가구디자인: studio COM
조명: Newlite
사진: 오세원